스킵네비게이션

2020부산비엔날레


2014 큐빅하우스

조회 5,347

관리자 2014-09-15 18:36

작가하석원
본전시
큐빅하우스

2014
사운드, 식물, 각철
200×300×300cm

큐빅하우스

하석원의 작품은 모더니즘의 형식과 초현실주의적 세계가 동시에 공존하는 작업 세계를 보여준다고 할 수 있다. <큐빅 하우스 Cubic house>에서도 볼 수 있듯이, 모더니즘의 대표적 형태인 그리드(grid)의 반복적 구조물과 자연 식물의 상반되는 공존을 통해, 미니멀적 그리드와 초현실주의적 식물의 낯선 결합이라는 모호하고 혼성적인 영역을 열어 보인다.
또한 모듈 구조처럼 시점에 따라 시시각각 변화되는 형상을 통해, 구축과 해체 사이에서 마치 과정으로서의 건축물을 드러내는 것처럼 보여진다. 공간속의 기하학적 드로잉을 연상시키듯, 철골 구조물의 선들에 의해 공간의 내/외부가 열려진 상태 속에서 경험되는 작품은 공간의 소통 가능성과 빈 공간속의 잠재적 형상을 열어 보인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