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킵네비게이션

2020부산비엔날레


2006 1. 도플갱어 2. 인터미션 3. 미지의 정착

조회 5,631

관리자 2009-08-26 17:16

작가슬레이터 브래들리
1. 도플갱어 2. 인터미션 3. 미지의 정착
슬레이터 블래들리는 <도플갱어 3부작>(2001-04)으로 잘 알려진 미국의 비디오 작가다. 브래들리는 이 작업에서 대중매체에 의해 우리의 집단적 무의식 속에 깊숙이 새겨진 세명의 대중적 아이콘인 펑크밴드조이 디비전의 리드싱어 아이언 커티스, 그룹 너바나의 커트 코베인 그리고 마이클 잭슨을 다룬다. 이러한 전설적 대중스타들의 퍼포먼스를 흉내 내어 재연한 이 비디오들은 제각기 작가 자신의 성장과정 속 특정한 순간들과 관련이 있다. 작가의 자전적 요소가 깊숙이 반영된 그의 비디오 작품에서 도플갱어가 거주하는 자아와 거울 이미지 사이의 심리적 공간은 현대 사회 대중문화의 강력한 영향력 아래 갈등을 겪는 개인적 정체성의 처소이기도 하다. 브래들리의 비디오가 다루는 화려한 명성과 그 배후에 가려진 스타들의고독과 고립 그리고 팬들의 광적인 숭배의 문제는 비단 대중문화 영역뿐 아니라 현대미술 작가들의 사회적 위상에 대해서도 많은 점을 시사해 준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