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킵네비게이션

2020부산비엔날레


2006 맹인을 위한 유적

조회 5,495

관리자 2009-08-26 17:29

작가아누 페나넨
맹인을 위한 유적
아누 페나넨은 도시 계획이나 개발 이데올로기에 의한 도시 외관의 변화 그리고 그 변화가 거주민들에게 미치는 유무형의 영향을 영상으로 풀어내 왔다. 맹인 여성의 시선을 따라가며 핀란드 헬싱키의 여러 부분을 탐색하는<맹인을 위한 유적>은 새로운 도시 계획에 의해 조성된 지역을 연구하는 작가의 프로젝트의 일부이다. 사인물, 광고물, 건축물, 공공 시설 등과 같은 시각적 구성물들은 도시 거주민의 감각과 생활양식을 강제적으로 결정하는 요소들이다. 그러나 이 작품에 등장하는 맹인 여성의 느릿느릿하고 우연적인 움직임들은 시각적 구성물의 강제성에서 벗어나 도시를 새롭게 전유할 수 있는 산책자의 시점을 완성하는 요소가 된다.
TOP